회원 로그인 창


  • 도서관에서 로그인 후 이용바랍니다.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언니, 걷기부터 해요 : 방황하는 마흔이 삶의 고수가 되기까지 가뿐하게


언니, 걷기부터 해요 : 방황하는 마흔이 삶의 고수가 되기까지 가뿐하게

장은주 저 | 유노북스

출간일
2021-09-24
파일형태
ePub
용량
19 M
지원 기기
PC스마트폰태블릿PC
대출현황
보유1,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걷고 달리고 산에 오르며
내 인생을 다시 시작했다!”
_지친 나를 위해 지금 당장 할 수 있는 것

100세 시대를 맞이해 젊음이 길어지고 있다지만, 앞자리 수가 3에서 4로 넘어가면 ‘덜컥’ 하고 가슴이 내려앉으며 ‘철컹’ 하는 소리가 들리는 것 같다. 마음이 하는 소리, 몸이 보내는 신호일 것이다. 하지만 그조차 들을 새가 없는 게 여자의 마흔이다. 일하는 여성으로, 아내로, 엄마로, 며느리로, 이름을 하나하나 더해 가며 치열하게 정신없이 살다 보면 마흔은 어느덧 코앞에 다가와 있다.

주어진 일에만 충실하면 다 잘될 줄 알았다. 더 괜찮아질 줄 알았다. 그런데 아무리 열심히 해도 제자리인 것 같다. ‘마흔은 시작하기에 좋은 나이’라고 하는데, 말뿐인 걸까. 어떻게 하면 이런 생활에서 벗어날 수 있을까. 《언니, 걷기부터 해요》는 그럴 때 일단 밖으로 나가 걸으라고 말한다.

저자는, 지치고 무기력해진 나를 위해 지금 당장 할 수 있는 게 ‘걷기’라고 단언한다. 탁 트인 동네와 거리와 공원을 거닐며 활기를 얻고 자연을 벗 삼아 좋은 기분을 만끽하며 즐거워 보이는 사람들을 보며 행복을 찾을 수 있다는 것이다. 특별한 건 없지만 한결 나아질 수 있다.

나는 매일 삶의 감각을 깨운다
《언니, 걷기부터 해요》 속 공감 어린 에피소드가 우리를 반긴다. 다를 바 없는 일상에 약간의 변화를 주고자 무작정 밖으로 나가 걸었던 경험, 30분씩 걷고 매일 걷고 만 보씩 걷게 된 성장의 이력, 오키나와 걷기 여행과 제주도 한 달 살기의 기억, 10킬로미터 마라톤과 영남 알프스 9봉 완주의 기적까지. 저자는 걷고 달리고 산에 오르며 삶을 다시 시작했다.

뭘 좋아하는지, 잘할 수 있는 게 있기나 한 건지 모르겠고 몸과 마음이 나약해지고 쇠약해지며 어떻게 살아야 할지 막막해졌다. 그럴 때 지난날의 나를 돌아보고 챙기며 집중해야 한다. 아울러 앞으로의 나를 사랑하고 행복해지려 해야 한다. ‘걷기’ 하나로 가뿐하게 통과할 수 있다.

책에는 방황하는 마흔이 삶의 고수가 되기까지 걷기 하나로 열정을 갖고 성장하고 도전하며 사는 가치관, 마음가짐, 태도, 자세, 습관, 방법, 다짐 등이 30가지 이야기로 펼쳐진다. 밖으로 나가기로 다짐하곤 제대로 걷기 시작해 몸이 좋아지고 마음이 단단해지며 일상의 활기를 되찾는 과정이 담겨 있다. 따라가 보자!

저자소개

경상대 교육대학원 불어교육과를 졸업하고 지리산 고등학교에서 불어를 가르쳤다. 이후 국립대 도서관 사서로 5년간 근무했다. 20대 후반, 의미 있는 일을 하고 싶어 해남 땅끝 마을에서 고성 통일전망대까지 800킬로미터를 걸었다. 유럽, 동남아, 인도, 일본 등지로 배낭여행을 다녔고 16개국 46개 도시를 방문했다.

출산 후 경력 단절로 힘든 시절을 보냈다. 뭘 좋아하는지 몰랐고, 과연 잘할 수 있는 일이 있을까 하는 걱정으로 미래가 불안했다. 육아 우울증에 시달렸고 권태와 무기력, 잦은 스트레스, 늦잠, 체력 바닥, 불면증, 낮은 자존감으로 일상이 괴로웠다.

‘이렇게 살면 안 되겠다’ 싶어 생활 습관을 바꾸고 자기계발을 위해 독하게 노력했다. 새벽 네 시 반에 일어나 책을 읽고 공부를 했다. 매년 100권 이상 독서하며 쓴 독서 노트가 20여 권에 이른다. 영어 스터디 모임을 만들어 13년째 이어 오고 있다. 아이를 키우고 일을 하면서, 부단한 노력 끝에 영문학사 학위를 받았다. 지금은 초등학교 방과 후 영어 강사로 아이들을 가르치며 보람을 느끼고 있다.

무기력과 우울을 달래기 위해 나가 걸었고, 매일 걷다 보니 삶이 달라졌다. 기분이 좋아지고 즐거운 순간들이 많아졌으며 조금씩 채워지는 행복을 자주 느끼게 되었다. 걷다 보니 달리고 싶어 숲길 마라톤에 도전해 10킬로미터를 완주했고, 작년 한 해 영남 알프스 9봉을 완주하며 100회 이상 산행을 했다. 삶이 막막하고 우울한 이들에게 걷기의 유익함을 전하고 싶다.

목차

들어가며_
지금 바로, 나를 위해 할 수 있는 것

1장 밖으로 나가 걷기부터 하니, 잘했구나 싶고

걷기로 하루를 시작해 볼까
하루 30분 걷기는 할 수 있을 것 같다
일상을 여행처럼, 여행을 일상처럼
이번에야말로 작심삼일을 깨 보자
나와 마주하는 건 지금뿐이야
아들의 구멍 난 바지를 떠올리며
조금씩 달라지는 걸 보니, 잘했구나 싶다

난생처음 걷기 라이프 _첫 번째
밖으로 나가기로 했다

2장 천천히 한걸음씩 나아가니, 살아 있는 것 같고

한바탕 축제 한마당으로 걸어 들어가다
용기 내 시도해 본 ‘맨발 걷기’의 경지
800킬로미터, 23일 걷기의 기억
걸었기에 달릴 수 있었던 10킬로미터 마라톤
무심코 영남 알프스 9봉을 바라보니
오르고 또 오르다 보니 완주하고 말았다
오키나와 걷기 여행에서 깨달은 것들
그해 여름 제주, 살아 있는 것 같았다

난생처음 걷기 라이프 _두 번째
제대로 걷기 시작하다

3장 서서히 몸이 강해지니, 하고 싶은 게 많아지고

걷기가 만병통치약이라는데
불면증도 이기고 우울증도 이기고
걷기, 이 좋은 걸 이제야 알았다니
행복으로 가는 지름길이 여기 있다
두 발과 두 다리가 성하니 걸을 뿐
걷다 보니, 하고 싶은 게 많아졌다

난생처음 걷기 라이프 _세 번째
몸이 점점 좋아진다

4장 일상의 활기를 되찾으니, 자유로워졌다

힘들이지 않고 걷는 습관의 힘
지금부터 ‘걷는 사람’이에요
매일 만 보 이상 걷는 게 좋을까?
마음 가는 대로, 발길 닿는 대로
싱그러운, 비 오는 날의 걷기
휴대폰에서 자유로워지는 때
나만의 걷기 코스를 소개합니다
되는 대로 말고 ‘잘’ 걸어야 한다
걷기 아니었으면 어쩔 뻔 했니?

난생처음 걷기 라이프 _네 번째
일상의 활기를 되찾다

나오며_
걷다 보니, 내 인생이 달라졌다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