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창


  • 도서관에서 로그인 후 이용바랍니다.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어쩌다 쿠팡으로 출근하는 목사


어쩌다 쿠팡으로 출근하는 목사

송하용 저 | 한사람

출간일
2021-09-30
파일형태
ePub
용량
4 M
지원 기기
PC스마트폰태블릿PC
대출현황
보유1,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처음 이 책을 읽었을 때, 과히 충격적이었습니다.
책 제목만을 읽었을 때는 그저 생계가 어려워서 쿠팡이라는 곳에서 일하는 목사님 정도라 생각했습니다. 그런데 이 책은 생활고에 빠진 목회자의 이야기를 다루지 않습니다.

대형교회에서 멀쩡하니 목사 하던 사람이 어느 날 그만두겠다고 합니다.
왜 그러냐고 주변에서 난리가 났지요. 가장 가슴 아파하는 분은 어릴 적부터 아들을 목회자가 되기 위해 기도한 그의 부모님이었습니다.
하지만 그는 목사를 사임했습니다.
목사가 아닌 한 사람의 크리스천으로 잘살아가기 위해서 말입니다.

이 책은 30대 젊은 목사의 고민과 아픔, 도전과 용기가 담겨 있습니다.
그리고 아쉽지만, 이 책의 이야기는 허구가 아니라 우리가 사랑하는 교회의 이야기이기도 합니다. 그래서 이 책은 한 번 읽다 보면 끝까지 읽을 수밖에 없습니다.
사역자로 부르심을 받아 어느 순간 변질하여 버린 우리의 믿음의 현주소에
경종을 울리는 메시지입니다.
아무에게도 말하지 못했지만 신학교에 들어가고 졸업할 때쯤 되면
누구나 큰 교회, 유명한 교회에 가서 사역하고 싶어 하는 우리의 마음을
이 책의 저자도 솔직하게 표현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이 책은 교회 현장으로 나가기 전 정체성 때문에 고민하는 [신학생들에게]?, 사역하면서 가슴에 멍이 든 것처럼?아픔을 껴안고 있는 [목회자들에게],
무엇이 바른지,?무엇이 성경적인지를 고민하는 [사역 준비생들에게], 자녀를 사역자로 세우고 기도로 물질로?헌신하는 [부모들에게], 교회의 어른이신 [담임목사님]과 [장로님], [신학교 교수님들]에게?추천해 드립니다.?
여러분과 함께 읽고 생각해 볼 수 있으면 합니다.

목차

내가 만든 우상, 대형교회 목사님
장신대 지옥 교문
목사 그만두겠습니다
기적도 담임목사 결재 맡아야 합니까?
성경을 담임목사 양념장에 찍는 게 설교라면?
적어도 사람이 의리는 있어야지
목사로서 당당하려면
행복하지 않았어 그리고 행복할 이유도 없었어
죽을 때 후회하고 싶지 않다
목사가 이런 일 할 수 있겠어?
하나님이 고객이라면? (젤리편)
하나님이 고객이라면? (커피편)
워킹(Walking) 맨 예수 그리스도
편의점 아빠가 더 좋아
목사만 되면? 목사가 되고 난 후는?
보수적 목사 예수전도단에 가다!
Who Really are You?
I just want to meet God
문제아 목사 예언을 받다
아무것도 ‘안’ 하는 것이 나의 사역
때가 차다
나 왜 사는 거지?
목사가 담배 이름 외우는 방법
내 꺼 83만 원!
예배만 드린다고 그곳이 교회는 아니다
교회는 그곳에 없었다
전 프랑스 유학 갈 거예요
난 가족을 택할 거다
목사에서 새가족으로
사명 / 에필로그
판권 페이지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